공지 & 자료실

글로벌제약사와 관련된 최신 소식 및 한국글로벌의약산업협회

각종 보도자료와 정보들을 알려드립니다.

HOME > 공지 & 자료실 > 보도자료

보도자료

KRPIA 글로벌제약사, 코로나19 극복에 적극 동참

글로벌제약사, 코로나19 극복에 적극 동참
  • 코로나19 극복 위해 분투중인 의료진과 취약독거노인에 1억원 이상 후원
  • KRPIA 회원사 임직원 참여 헌혈 Volunteering 매칭펀드 기부캠페인 진행
  • 글로벌제약사, 코로나19 백신과 치료제 개발 국내 의약품 안정적 수급 최선   
 
[2020 3 9] 한국글로벌의약산업협회(이하 KRPIA, 회장 아비 벤쇼산)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극복을 공동체와 함께 해 나가자는 취지로 전회원사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희망그린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발표했다. 이를 위해 회원사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의료진 응원, 헌혈 Volunteering, 취약독거노인을 위한 기부 프로그램 등을 마련하여 어서 빨리 코로나 19를 극복해 평온한 일상의 삶으로 돌아가자는 희망을 그려 나가고 있다.
 
먼저, KRPIA는 코로나 19 예방과 방역을 위해 현장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는 분들을 위한 지원 등 인도주의적 차원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성금 1억원을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하기로 했다. 또한, 회원사 임직원들과 함께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의료진(의사, 간호사 등)에게 문자 또는 SNS 메시지를 보내 응원하기로 했다.
 
이어 글로벌제약사 임직원의 헌혈 참여(Volunteering)도 독려했다.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인해 국가적으로 혈액 수급이 어려워짐에 따라 수혈이 긴급히 필요한 환자들은 생명에 위협이 될 수 있는 상황에 놓여 있다. 이에 병상에서 고통받고 있는 환자들의 생명을 구하기 위해 전국 헌혈의 집을 방문하여 적극적으로 헌혈에 동참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한, 글로벌제약사 임직원 참여 개인기부 캠페인을 진행한다. 하루 한잔 커피값 정도 소정의 기부액이라도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함께 돕고자 모금에 참여하면, 매칭펀드로 KRPIA에서 성금을 더해 취약독거노인을 위해 기부할 예정이다. 후원금은 보건복지부 산하기관인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를 통해 대구·경북 지역을 포함한 전국의 취약독거노인에게 기본식생활을 유지할 수 있도록 식생활용품 긴급키트, 보건용 구호물품 구매 등에 사용된다. 현재 코로나19로 인해 복지시설들이 폐쇄되고 외부활동이 제한되어 취약독거노인은 기본 식생활 조차 어려울 정도의 고립이 되어 있는 상황으로 알려져 있다.
 
KRPIA 아비 벤쇼산 회장은 “모두가 어렵고 힘든 이 시기에 코로나19 예방 및 방역 활동에 헌신하고 계신 보건당국과 의료계 종사자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글로벌제약사들도 한국 사회의 일원으로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다양한 지역공동체의 노력에 보탬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또한, 제약업계는 우리의 본분인 백신과 치료제 개발 등의 R&D 활동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국내 환자들이 필요로 하는 치료제들이 원활하게 수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코로나19에 현재까지 효과적인 항바이러스 치료법이 알려져 있지 않은 상황에서, 제약업계는 글로벌 차원으로 이와 같은 커다란 보건의료 도전과제를 해결하는데 의약품 및 백신 개발을 비롯한 다양한 혁신(R&D) 기반의 대처 방안을 마련하는 역할을 다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특히, 글로벌 제약업계는 국내를 포함해 전세계적으로 의약품공급이 중단되지 않도록 하는 것을 최우선과제로 하고 있으며, 공중보건 취약지역 및 관리가 어려운 지역에 의료물품 등의 현물 또는 현금 지원을 하여 즉각적인 감염 영향을 최소화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첨부: 희망그린 캠페인 리플렛
 
# # #
 
 
 
KRPIA(한국글로벌의약산업협회) 소개
KRPIA는 혁신적인 신약개발에 힘쓰는 세계적인 연구중심 제약기업들의 모임으로, 의약품 관련 최상의 연구개발능력과 정보를 바탕으로 환자의 건강증진에 기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1999년에 설립됐으며 현재 45개 회원사로 구성돼 있다.
 
문의
KRPIA : 배시내 이사 (02-456-3102, 010-8903-4093)
  명건국 차장 (02-456-8531, 010-3299-2266)